2021.05.16 (일)

  • 흐림동두천 12.8℃
  • 흐림강릉 11.2℃
  • 서울 16.1℃
  • 대전 20.9℃
  • 흐림대구 16.7℃
  • 울산 15.3℃
  • 광주 20.1℃
  • 흐림부산 19.1℃
  • 흐림고창 19.1℃
  • 구름많음제주 23.4℃
  • 흐림강화 13.7℃
  • 흐림보은 20.4℃
  • 흐림금산 21.4℃
  • 흐림강진군 20.0℃
  • 흐림경주시 13.6℃
  • 흐림거제 20.0℃
기상청 제공

오산/안양

안양시, 화학사고 제로도시 만든다.

8월까지 유해화학물질 사업장 현장 컨설팅. 사고대응 5개년 계획도 수립

 

(플러스인뉴스 = 플러스인뉴스 기자) 안양시가 오는 8월까지 유해화학물질 영업허가사업장 현장 컨설팅을 실시한다.

화학물질로부터 안전한 도시비전을 마련하기 위함이다.

황산, 암모니아, 수산화나트륨 등의 화학물질 취급 영업허가를 받은 관내 220여개소 중 취급시설이 있는 사업장이 주요 대상이다.

시는 안양지역환경기술인협의회 전문가와 공무원 3 ∼ 4명으로 자문단을 구성, 이달부터 사업장 방문에 돌입한 상태다.

화학물질사업장을 순회 방문하는 자문단은 시설 기술지원과 화학물질 적정관리를 위한 개선방안, 화학물질 관련법령 및 주의사항, 관련 법령 등을 전달하며 자문역할을 하게 된다.

사업장 관리에 어려움을 겪는 영세사업장에 대해서는 맞춤형 솔루션을 제공해 화학사고 사각지대를 없애는데 주력하게 된다.

시는 컨설팅과 함께 화학물질 안전관리 및 사고대응 5개년 계획도 마련한다.

화학물질 안전 관리를 위한 정책 제시와 화학물질의 체계적 관리, 화학사고에 대한 신속한 대응방안, 화학사고 발생 시 주민대피 방안과 행동요령 매뉴얼 등이 5개년 계획의 핵심을 이루게 된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단 한 건의 화학물질과 관련한 사고도 발생되지 않도록 한다는 심정으로 컨설팅 및 5개년 계획을 수립해 화학사로 제로도시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포토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