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30 (금)

  • 구름많음동두천 31.8℃
  • 구름많음강릉 32.3℃
  • 흐림서울 33.4℃
  • 구름많음대전 34.6℃
  • 구름많음대구 34.8℃
  • 구름조금울산 30.7℃
  • 흐림광주 29.4℃
  • 구름조금부산 28.7℃
  • 구름조금고창 29.8℃
  • 흐림제주 28.3℃
  • 구름많음강화 28.4℃
  • 구름많음보은 32.8℃
  • 구름많음금산 32.1℃
  • 구름많음강진군 27.9℃
  • 맑음경주시 31.8℃
  • 구름많음거제 28.3℃
기상청 제공

오산/안양

여성친화도시 만들기에 앞장서겠습니다.

안양시 여성친화도시 정책네트워크 25일 발대


 


[plussn.net] 안양시의 여성친화정책 추진에 견인차 역할을 할 안양시여성친화도시 정책네트워크가 25일 발대식과 함께 본격적인 활동을 알렸다.

시의 여성친화도시 정책네트워크는 시 공무원들이 주축인 당연직 18명과 교수, 강사, 연구원, 시의원 등 위촉직 10명 포함 28명으로 구성돼 있다.

10명은 이날 발대식서 최대호 시장으로부터 위촉장을 수여받았다.

복지·문화·환경, 여성정책, 도시·건축, 도로·환경·안전 등 5개 분과로 구성돼, 시가 추진할 여성친화 정책의 기본방향과 전략, 과제발굴과 사업성과 평가, 홍보 및 제도적 장치 협의대상 선정 등에 있어 시의 자문역할을 하며 보조를 맞추게 된다.

특히 내년 정부의 여성친화도시 선정을 앞두고 안양시가 지정될 수 있도록 하는데 힘을 보태게 된다.

여성친화도시는 시 추진 정책전반에 여성과 남성이 평등하게 참여하고 여성의 역량강화와 돌봄 및 안전을 실현하는데 탁월함을 보이는 자치단체로 여성가족부가 선정한다.

안양시는 지난 2011년 여성친화도시로 첫 지정됐다.

이후 2014년 여성친화도시 최우수기관에 선정된데 이어 2016년 이 분야 두 번째 선정에 이름을 올렸다.

시는 통산 세 번째 여성친화도시 지정을 준비 중이다.

이를 위해 여성친화도시 정책네트워크는 오는 11월까지 세 차례 모임을 갖고 여성친화도시 세 번째 지정을 위한 사업발굴과 기본방향을 정할 예정이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여성이 편하면 모두가 행복하다며 전문지식과 경험을 바탕으로 안양시가 다시 한 번 여성친화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역량을 모아달라고 부탁했다.

포토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