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9 (화)

  • 흐림동두천 20.7℃
  • 구름많음강릉 23.8℃
  • 구름많음서울 22.0℃
  • 구름많음대전 21.5℃
  • 구름많음대구 21.5℃
  • 맑음울산 22.4℃
  • 구름많음광주 22.0℃
  • 구름조금부산 24.8℃
  • 구름조금고창 22.4℃
  • 구름조금제주 23.5℃
  • 구름많음강화 21.8℃
  • 구름많음보은 19.5℃
  • 구름많음금산 20.3℃
  • 구름조금강진군 23.3℃
  • 맑음경주시 21.9℃
  • 구름조금거제 21.1℃
기상청 제공

성남

성남시, 수해 피해 안성시에 복구 장비·인력 지원 성금 500만원도 전달

덤프트럭 4대 지원, 오는 15일엔 성남시자율방재단 100여명이 복구활동에도 나서

 

(플러스인뉴스 = 플러스인뉴스 기자) 성남시는 집중호우로 인해 특별재난지역으로 지정된 안성시의 피해 복구를 지원하고자 시 소유 덤프트럭 4대를 지원한다고 12일 밝혔다.

시는 12일부터 17일까지 6일간 안성시 내 피해 지역인 매곡마을, 설동마을, 한실마을에 덤프트럭 총 4대를 투입해 수해 복구 작업을 돕는다.

이 때 기사 4명도 함께 지원한다.

또한 오는 15일엔 100여명의 성남시자율방재단이 안성시 일대 수해 복구 활동 지원에도 나선다.

집중호우로 인한 유출된 토사를 제거하고 쓰레기 등을 청소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시는 이들의 복구 활동을 지원하고자 얼음물 300병, 장갑 550켤레, 마스크 200개 물품도 지원한다.

한편 시는 수해 복구 지원 성금 500만원도 마련해 안성시에 전달할 방침이다.

안성시는 이번 집중호우로 258명의 이재민이 발생했고 공공시설 234건, 사유시설 160건의 피해를 입었다.

또한 농경지 700ha의 침수와 가축 111,000수의 피해도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은수미 성남시장은 “피해 지역주민들이 하루 빨리 일상으로 복귀할 수 있도록 복구를 위한 인력 및 장비 지원에 성남시가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포토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