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8 (수)

  • 맑음동두천 29.4℃
  • 구름많음강릉 26.6℃
  • 맑음서울 30.3℃
  • 구름많음대전 29.8℃
  • 구름많음대구 30.7℃
  • 구름많음울산 26.6℃
  • 구름많음광주 28.7℃
  • 구름많음부산 27.6℃
  • 흐림고창 25.0℃
  • 구름조금제주 24.9℃
  • 맑음강화 26.0℃
  • 구름많음보은 28.5℃
  • 구름많음금산 29.5℃
  • 구름많음강진군 29.1℃
  • 구름많음경주시 27.5℃
  • 구름많음거제 27.7℃
기상청 제공

용인

용인시 산업단지 정책자문단 3월부터 운영

민간사업자 신청 산단 물량 객관적 자문, 불필요한 수요 배제 방침


 


[plussn.net]용인시는 27일 민간사업자들이 신청한 산업단지 물량의 필요성을 객관적으로 검토하는 ‘용인시 산업단지 정책자문단’을 오는 3월부터 운영한다고 밝혔다.

개발이익만을 노려 무분별하게 신청한 산업단지 물량을 꼼꼼히 살펴 불필요한 수요는 걸러내고 꼭 필요한 곳에 효과적으로 공급하려는 것이다.

자문단은 제2부시장의 주관으로 검토대상 지역의 지방의원과 관련 부서장, 도시계획·교통·환경·재해 등 각 분야의 외부전문가 등 15명 내외의 위원으로 구성할 예정이다.

시는 자문단을 통해 경기도나 국토부의 산업단지 물량공급에 앞서 시의 정책 및 도시공간구조 기본방향에 부합되는 산업단지를 우선 신청하는 등 시에 할당되는 물량이 최적으로 배분되도록 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일부 개발사업자들이 경기도나 국토부가 3년여에 한 차례만 산단 물량을 배정하는 것을 노려 물량을 선점하려고 신청하거나, 보전이 필요한 임야에 무분별하게 신청하는 부작용을 막으려는 것이다.

구체적으로 신청 물량이 시의 도시공간구조와 부합하는지, 시정비전을 반영하는지, 입지가 적정한지, 시의 정책에 부합되는지 등을 점검하게 된다.

시는 하반기에 2021년 이후 3년간 공급할 산단 물량을 확보하기 위해 3월부터 사업자들로부터 투자의향서를 받아 자문단 검토를 통해 물량계획을 수립하고 이를 바탕으로 경기도에 필요 물량을 신청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전국 최고의 입지 여건을 갖춘 용인시는 SK하이닉스의 반도체 클러스터와 세계적 반도체 장비업체 램리서치까지 유치해 산단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며 “제한된 물량을 효율적으로 배분해 지속 가능한 산업단지를 만들 수 있도록 자문단을 통해 철저한 검토를 할 것”이라고 말했다.

포토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