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9 (일)

  • 흐림동두천 22.4℃
  • 흐림강릉 21.5℃
  • 서울 23.7℃
  • 대전 24.2℃
  • 흐림대구 24.0℃
  • 박무울산 23.1℃
  • 광주 24.7℃
  • 흐림부산 25.9℃
  • 흐림고창 26.5℃
  • 흐림제주 30.3℃
  • 흐림강화 23.5℃
  • 흐림보은 22.8℃
  • 흐림금산 23.3℃
  • 흐림강진군 26.7℃
  • 흐림경주시 21.6℃
  • 흐림거제 26.3℃
기상청 제공

도청/도의회

경기도, 감염병 우선관리계층 대상 ‘신종 코로나’ 집중 관리 나서

도내 공공의료기관과 사회복지시설 종사자의 중국 방문이력 조사

 

    경기도청

[plussn.net] 경기도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관련, 도내 공공의료기관 및 사회복지시설 종사자들의 중국 방문이력을 조사해 즉시 조치하는 등 감염병 우선관리계층에 집중 대응하고 있다.

31일 경기도에 따르면 도는 지난 29일 14개 공공의료기관에 대해 최근 2주간 종사자 본인과 가족을 포함한 중국 방문이력을 전수조사했다.

이는 지난 28일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중국을 방문한 도청 및 산하 공공기관 직원 전수조사를 지시하면서 이뤄졌다.

이 지사는 아울러 중국인 간병인이 많은 노인전문병원 등도 필히 조사해야 한다고 강조한 바 있다.

조사결과 7명의 중국 방문자와 설 연휴기간 중국을 방문했던 가족·친지 접촉자 12명, 확진자 발생 병원인 평택 365연합의원 방문자 1명이 확인돼 즉시 이들에 대한 감염예방 조치에 들어갔다.

365연합의원 방문자는 도립노인병원 종사자로 감기증상이 있어 선별진료소 검사를 받도록 했으며 중국 방문자 7명은 근무에서 배제하고 관찰 중이다.

그 외 중국 방문자 접촉자 12명은 증상이 없고 역학적 연관성도 낮지만 예방에 만전을 기하기 위해 14일간 지속 관찰하기로 했다.

도는 종합병원 64곳과 요양병원 345곳 및 노인, 장애인 등 취약계층이 이용하는 사회복지시설 14,716곳, 재가서비스 수행기관 7,427곳에 대해서도 최근 14일 이내 중국 방문 여부, 방문자 접촉 이력 등에 대한 전수조사를 이어가고 있다.

이와 함께 사회복지시설에는 안전매뉴얼 배부와 예방교육을 실시하고 자원봉사자 등 외부인 출입자제 안내 등 사회복지사협회 등에 감염병 예방을 위한 적극적인 협력을 당부했다.

도 관계자는 “설 연휴기간 중국 여행자 등에 대한 잠복기간이 아직 지나지 않아 감염 확산방지를 위해 긴장의 끈을 놓아서는 안 된다”며 “감염병에 노출되기 쉽고 많은 환자를 접하는 의료기관 종사자, 사회복지시설 종사자 및 이용자 등 감염병에 취약한 계층에 특히 집중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에 대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포토리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