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용인시, 명품 순례길 2.5km 구간…이팝나무·편백나무 등
식목일 맞아 이동읍 묵리 일대 나무 900그루 심어
 
플러스인뉴스 기사입력 :  2020/04/03 [15:3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용인시, 명품 순례길 2.5km 구간…이팝나무‧편백나무 등


[plussn.net] 용인시는 3일 제75회 식목일을 맞아 처인구 이동읍 묵리 산74-11 성모영보수녀원 일대에 이팝나무와 편백나무 900그루를 심는 행사를 열었다.

시는 ‘명품 순례길’을 조성하기 위해 시민들과 함께하는 나무심기 행사를 진행할 계획이었지만 코로나19 위기로 부득이 규모를 축소했다.

이날 행사엔 백군기 용인시장을 비롯해 시 산림조합과 시 관계자 등 50여명이 참여했다.

이날 참가자들은 은이성지에서 미리내성지로 이어지는 순례길 가운데 4코스 임도 2.5km 구간에 높이 2m이상의 이팝나무 400그루와 편백나무 500그루를 심었다.

이 자리에서 백 시장은 “코로나19 위기로 시민들의 동참 없이 조촐하게 식목 기념식을 치러 아쉽다”며 “종교를 넘어 모든 시민들이 여유와 휴식을 만끽하는 명소가 되도록 명품 순례길을 조성할 것”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plussn.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