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주시,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치매어르신 돌봄 서비스
 
플러스인뉴스 기사입력 :  2020/03/26 [10:3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경기도_광주시청


[plussn.net] 광주시는 최근 코로나19로 인한 치매안심센터 휴관이 장기화됨에 따라 치매어르신 등 치매고위험군 대상자의 돌봄 공백을 막기 위해 생필품 및 두뇌 홈 키트를 지원하는 치매홀몸어르신 돌봄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26일 밝혔다.

시는 그동안 돌봄 사각지대에 있는 160명에게 직접 대면을 피하는 ‘사회적 거리유지’ 안부 확인 방법으로 전화 모니터링을 통해 관리해 왔으나 코로나19가 장기화됨에 따라 좀 더 효율적이고 적극적인 대처를 위해 가정 내에서도 인지자극활동을 통한 자가 학습을 할 수 있도록 구성한 치매 돌봄 홈 셋트를 배부한다.

또한, 연락이 되지 않는 등 특별관리가 필요한 대상자는 가정을 방문해 안전을 확인하고 코로나19 의심 증상 발현이나 도움 필요 시 치매안심센터로 우선 연락할 수 있도록 연락체계를 마련했다.

치매 돌봄 홈 셋트는 코로나19 예방수칙 안내문 손 세정제 마스크 물티슈 치매예방학습지·색칠공부 생필품 등으로 구성해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3회에 걸쳐 택배 및 방문 배부할 예정이다.

서근익 보건소장은 “고위험군 치매어르신에게 코로나19 감염증 상황 종료 시까지 돌봄 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주변에 도움이 필요한 치매어르신을 발견하면 치매안심센터로 연락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plussn.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