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안성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안성시, 2019년 치매관리사업 ‘우수기관 ’ 선정 영예
 
플러스인뉴스 기사입력 :  2019/12/10 [12:1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안성시, 2019년 치매관리사업 ‘우수기관 ’ 선정 영예

[plussn.net] 안성시가 10일 ‘2019 치매관리사업 우수기관’으로 선정되어 도지사 기관 표창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안성시 치매안심센터는 거주 어르신의 인지 건강상태에 따라 요구되는 수요자 중심의 ‘치매통합관리서비스’를 지원하며 치매상담 및 환자등록관리 치매치료관리비 지원 조호물품 제공 치매조기무료검진 치매예방프로그램 운영 가족지원사업 치매공공후견사업 등 다양한 역할을 수행하고 있다.

또한, 이번 수상은 안성시보건소 치매안심센터가 개소 1년 만에 내실 있는 운영으로 100세 시대 건강시책 추진과 더불어 고령사회인 안성시가 치매 걱정 없는 건강도시로 도약하기 위해 앞만 보고 달려온 결과다.

특히 안성시는 올해 7,140명의 치매조기검진을 실시해, 그 중 310명의 신규환자를 발견하는 성과를 거뒀으며 현재 총 1,490명의 치매환자를 등록관리 하고 있다.

이와 함께, 접근성이 떨어지는 면지역 노인인구를 대상으로 빈틈없는 지역사회 치매관리를 위해 15개 보건진료소와 치매안심센터의 치매 돌봄 체계 구축 및 연계로 선제적인 치매예방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박창양 보건소장은 “작년 12월 21일 개소식 이래, 앞만 보고 달려온 치매안심센터의 이 같은 노력이 결실을 보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체계적이고 전문적인 서비스 제공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plussn.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