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다문화가족 25명 대상 추석 전통문화 체험 행사
용인시, 6일 예절교육관서…송편 빚기 · 차례상차림 · 절하는 법 교육
 
플러스인뉴스 기사입력 :  2019/09/06 [16:5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다문화가족 25명 대상 추석 전통문화 체험 행사

[plussn.net] 용인시는 6일 예절교육관에서 결혼이민자 등 다문화가족 25명을 대상으로 송편 빚기 · 차례상차림 등 추석 전통문화를 체험하는 행사를 했다고 밝혔다.

한국문화가 생소한 결혼이민자들이 추석의 의미와 풍습을 익히도록 해 가족 간 유대감을 높이도록 도우려는 것이다.

이날 중국, 베트남 등 다양한 국가 출신의 참가자들은 직접 한복을 입고 웃어른에게 절하는 방법을 배우고 추석 대표 음식인 송편과 차례음식을 만들었다.

한국으로 시집보낸 딸을 보러 온 위셩지엔씨는 “이렇게 좋은 기회에 한국의 명절 문화를 직접 배울 수 있어 너무 뜻깊은 시간이었고 딸이 행복하게 사는 모습을 보니 흐뭇하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추석 송편을 예쁘게 빚으면 예쁜 딸을 낳는다고 하니 참가자들이 큰 관심을 보이며 즐거워했다”며 “다문화가족 시민들이 지역사회의 일원으로 자리 잡을 수 있도록 다양한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plussn.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