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광주시립중앙도서관, 사서가 알려주는 남한산성 프로그램 개설
 
플러스인뉴스 기사입력 :  2019/08/21 [11:1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광주시립중앙도서관, 사서가 알려주는 남한산성 프로그램 개설

[plussn.net] 광주시립중앙도서관은 최근 광주시민을 대상으로 ‘사서가 알려주는 남한산성’ 프로그램을 개설했다고 21일 밝혔다.

이 프로그램은 도서관 사서의 전문성을 더해 광주의 역사문화 유적지인 남한산성의 역사와 문화에 대해 다양한 이야기를 들려줌으로써 지역의 문화재에 대한 애향심 고취와 광주시민으로서의 정체성을 되새기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지난 9일 시립중앙서관 시청각실에서 개최한 이 프로그램은 많은 시민들의 호응을 얻었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한 시민은 “우리 자녀들과 광주의 문화재에 대해 알아보는 시간을 가져서 너무 뜻깊었다”며 “지역주민으로서 자긍심이 고취되는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시립중앙도서관 관계자는 “앞으로도 사서들의 재능을 나눌 수 있는 프로그램을 개발해 지역주민들과 공감하고 소통하는 기회를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plussn.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