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건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성남FC ‘2019 출정식’ 성료, 올 시즌 목표는 상위스플릿 진출!
 
플러스인뉴스 기사입력 :  2019/02/25 [21:2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 플러스인뉴스


- 23일 분당 AK플라자, 선수단 전원 및 1,000여 명의 시민 참여

- 올 시즌 목표 공유, 유니폼 로드쇼, 팬들과 함께하는 레크레이션 등 진행  

 

K리그1으로 복귀한 성남FC가 시민들과 함께하는 2019시즌 출정식을 갖고 올 시즌 ‘제2의 도약’을 다짐했다.

 

성남은 지난 23일(토) 오후 3시 AK플라자 분당점(서현역 위치) 1층 시계탑 광장에서 올 시즌의 출발을 알리는 출정식을 개최했다. 

 

출정식에는 남기일 감독 이하 선수단 전원이 자리했으며 은수미 구단주, 이재하 대표이사 및 구단 이사진과 강상태 성남시의회 부의장을 비롯한 성남시의원, 성남시 관계자 등 많은 내빈이 참석해 자리를 빛내주었다. 또한 성남FC 팬들과 성남 시민 등 약 1,000여명이 1, 2층을 빼곡히 채우며 인산인해를 이뤘다. 

 

이번 출정식은 선수단의 프리시즌 모습과 각오가 담긴 오프닝 영상과 함께 시작을 알렸다. 이어 선수단 소개, 은수미 구단주의 인사말과 성남시의회 강상태 부의장의 축사 등 내빈들의 환영사가 이어졌고 남기일 감독과 주장 서보민의 인사말이 더해졌다. 

 

2부에서는 성남FC 까치홍보단 ‘러블리맥’의 신나는 응원으로 분위기를 고조시키고 2019 유니폼 로드쇼와 팬들과 함께 하는 레크레이션이 진행되며 다양한 볼거리를 선사했다. 

 

서보민과 김정현의 홈 개막전 공약도 이어졌다. 서보민은 홈 개막전 승리 시 경기장에 울려 퍼지는 ‘그대에게’ 곡에 맞춰 선수단 전체가 춤을 출 것을 약속했고 김정현은 골 세레머니로 팬들과 함께 하는 포즈를 제안해 홈 개막전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행사의 마지막엔 자유롭게 선수들과 함께 사진을 찍고 사인도 받을 수 있는 어울림의 시간이 이어지며 자연스럽게 출정식이 마무리되었다.

 

남기일 감독은 “출정식에 함께 해주신 성남시민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성남FC는 겨울 동안 전력보강과 전지훈련을 통해 더욱 공격적이고 역동적인 팀으로 변모했다. 올 시즌 상위스플릿 진출이라는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선수단 모두 최선을 다하겠다.”며 올 시즌 포부를 밝혔다.  

 

출정식을 성황리에 마친 성남은 오는 3월 1일(금) 창원에서 경남FC와 원정 개막전을 치른다. 성남의 홈 개막전은 3월 10일(일) 오후 4시 FC서울전으로 성남종합운동장에서 펼쳐진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plussn.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