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건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읍‧면지역‘찾아가는 건강두뇌교실’운영
처인구보건소, 60세이상 어르신에 치매 예방 교육
 
플러스인뉴스 기사입력 :  2019/02/07 [20:53]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 플러스인뉴스


용인시 처인구보건소는 원거리 이동이 불편한 읍‧면지역 어르신들의 치매 예방을 위해 오는 11일부터 12월6일까지 관내 7곳 보건지소‧진료소에서 ‘찾아가는 건강두뇌교실’을 운영한다.

 

교육은 60세 이상 어르신들이 대상이며, 원삼‧모현‧양지‧포곡‧이동 보건지소와 원암‧백봉 보건진료소에서 주1~2회 12회로 운영된다.

 

1기 과정은 2월11일~5월10일 2기와 3기 과정은 각각 5월20일~8월16일, 9월16일~12월6일까지 운영된다.

 

치매안심센터 전문 인력이 90분동안 진행하며 치매예방에 효과적인 종이접기, 미술치료, 치매예방체조, 인지 손 운동 등 다양한 신체‧인지‧정서활동을 지도할 예정이다.

 

참여하는 어르신에게는 사전‧후 치매선별검사와 우울증 검사, 기억력 감퇴 평가 등을 제공한다.

 

이와는 별도로 처인구 치매안심센터와 모현 보건지소에선 주1회 12회 과정의‘인공지능 로봇 활용한 뇌튼튼교실’2기 과정을 5월 14일부터 시작한다. 이곳에선 인공지능 로봇인 ‘실벗’을 활용해 여러 가지 활동을 해볼 수 있다. 

 

프로그램에 참여를 원하는 사람은 처인구보건소 치매안심센터로 방문하거나 전화(031-324-2705, 2708)로 선착순 신청하면 된다. 

 

보건소 관계자는 “올해는 더 많은 어르신들이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도록 수업시간과 횟수를 늘렸다”며 “인지력도 강화하고 삶의 활력을 얻을 수 있는 프로그램에 많은 어르신들이 관심을 가져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plussn.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