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뇌 속에 또 다른 뇌가 있다”
제107회 수원포럼 장동선 박사 강연, 수원시청 대강당에서
 
플러스인뉴스 기사입력 :  2019/05/20 [08:4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제107회 수원포럼 ‘뇌 속에 또 다른 뇌가 있다’ 홍보물

[plussn.net] 수원시는 오는 23일 오후 4시 30분 시청 대강당에서 ‘뇌 속에 또 다른 뇌가 있다’를 주제로 107번째 수원포럼을 연다. 장동선 박사가 강연한다.

현대자동차 미래혁신기술센터 책임연구원인 장동선 박사는 독일 콘스탄츠대학교 생물학 학사, 독일 막스플랑크뇌공학연구소에서 석·박사 과정을 이수했다.

tvN ‘알쓸신잡’, ‘어쩌다 어른’ 등 방송에 출연하며 대중에게 이름을 알렸다. 저서로는 ‘뇌 속에 또 다른 뇌가 있다’, ‘뇌는 춤추고 싶다’ 등이 있다.

장동선 박사는 강의에서 ‘나는 누구인가?’, ‘왜 사람들은 다른 사람을 의식하는가?’에 대한 질문을 던지고, 그 해답을 뇌 속에 또 다른 뇌인 ‘사회적 뇌’에서 찾을 수 있다는 것을 설명할 예정이다.

장 박사는 “우리의 뇌는 다른 사람들과 공존하는 삶을 위해 진화하고 있으며, 다른 사람과 함께할 때 뇌도 사람도 행복해질 수 있다”고 말한다. 여러 실험 사례를 인용해 ‘관계’와 ‘소통’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줄 예정이다.

수원시는 ‘고품격 교육문화도시’ 조성을 목표로 2010년 7월부터 매달 사회 각 분야 명사를 초청해 수준 높은 포럼을 열고 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plussn.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